|  최근게시물(종합)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G-Search    

 

Today :: 2018.12.14
Name P C W L/U
유닉스 0 0 0 08/20
리눅스 0 0 0 02/05
Windows 0 0 0 08/03
네트워크 0 0 0 05/21
메뉴얼팁 0 0 0 04/30
프로그램 0 0 0 12/10
좋은글 0 0 0 11/17
와글와글 0 0 0 07/21
그림판 0 0 0 06/27
포토앨범 0 0 0 07/04
배경화면 0 0 0 08/25
등업신청 0 0 0 10/25
방명록 0 0 0 02/15


 복남이네 전체 게시판 검색

 날짜별 등록된 글 알림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태그 클라우드
108배 VMware NAT 포트포워딩 설정하기 Linkin Park - Iridescent [HD] - from Transformers: Dark of the Moon Windows7 EidtPlus 3.30(build 650) 인쇄 오류 나로그 iframe CCal 9.0.6 삼성 SSD 840 이규석 SQL 인젝션 토스카 혼 flac Fedora Core 자전거 Burn Zombie Burn Siri WinRAR 5.10 Windows Server 2003 Error 가야질 포토샵 트위터 운영채제 Linux Mint 소프트웨어 관리자 WM Recorder 14 Total Commander 7.50a 걷기운동 avast 5 아이폰

 Powered by 다이렉트 호스팅

  온전한 배려  (2011-02-22 15:04:09, Hit : 4182)
  
 최상일  [기여도 146 63.6%]
     http://www.smilezone.info
    
우리는 내 의견은 옳고
틀리지 않다고 믿으며, 상대의 의견을
보충하고 싶어하는 견()의 욕망에 지배당하기 쉽다.
만일 상대방에게 충고하고 싶어지면 냉정하게
'지금 나는 상대에게 내 의견을 강요하려는 것은 아닐까?'
'견에 지배당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하고
그 배경에 있는 진심을 헤아려 봐야 한다.
자기 안의 견()과 만()에 지배되지 않도록
항상 스스로를 냉정하게 돌아보고, 재빨리 상대의 고통을
알아차리는 것이 배려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다.

- 코이케 류노스케의《생각 버리기 연습》중에서 -

저 혼자만의 견()과 만()으로
많은 사람들을 아프게 하고, 저 자신도 고통스럽게 했던 때가 있었습니다.
이제는 나의 생각을 내려두고 얼굴에 미소를 띄우고,
온전히 자연과 상대의 이야기에 귀기울이며
오감(五感)으로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고도원의 아침편지 중에서...


[PRINT Text]  [PRINT HTML]

list 


 전체  좋은글 (475)  짧은동화 (117)  시(POET) (89) 
   
681
 [좋은글] 당신이 무언가를 간절히 원할 때...   

최상일
2014/11/17 2740
680
 [시(POET)] 만일   

최상일
2014/01/06 2852
679
 [좋은글]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최상일
2013/07/09 3381
678
 [좋은글] 실현   

최상일
2013/02/20 3585
677
 [좋은글] 지금 많이 힘들다면 그것은..   

최상일
2012/10/23 3090
676
 [좋은글] 얻은것과 잃은 것   

최상일
2012/08/09 2886
675
 [좋은글] If one does not know to which port one is sailing, no wind is favorable.   

최상일
2012/08/06 2746
674
 [시(POET)] 너에게 묻는다   

최상일
2012/07/19 2908
673
 [좋은글] 1도   

최상일
2012/03/14 2689
672
 [좋은글] 내가 여기에 있는 이유   

최상일
2011/02/22 4396

 [좋은글] 온전한 배려   

최상일
2011/02/22 4182
670
 [좋은글] 당신만의 영웅   

최상일
2011/02/22 4104
669
 [좋은글] 고민해결 3가지 방법 등...   

최상일
2010/12/08 4003
668
 [좋은글] 내 길은 내가 만든다   

최상일
2010/08/09 4288
667
 [좋은글] 환기   

최상일
2010/08/09 4445
666
 [좋은글] 현재의 당신   

최상일
2010/08/09 3973
665
 [좋은글] '이까짓 감기쯤이야'   

최상일
2009/12/08 4010
664
 [좋은글] 간단한 성공 비결   

최상일
2009/11/25 4383
663
 [좋은글] 우리 인생 이야기   

최상일
2009/11/25 4230
662
 [좋은글] 고통을 기꺼이 감수할 용의   

최상일
2009/11/25 3992
661
 [좋은글] 1cm 변화   

최상일
2009/06/09 4413
660
 [좋은글] 빗방울처럼 나는 혼자였다...   

최상일
2009/05/21 4374
659
 [좋은글] 내려놓기   

최상일
2009/05/06 4504
658
 [좋은글] 여보게 부처를 찾는가   

최상일
2009/04/28 4372
657
 [좋은글] 다투고 난 후 화해하는 방법   

최상일
2009/04/17 4436
656
 [좋은글] 체면을 모두 벗었더니   

최상일
2009/04/09 4433
655
 [좋은글] 기쁨의 기술   

최상일
2009/04/09 4476
654
 [좋은글] 내면의 어른   

최상일
2009/04/09 4071
653
 [좋은글] 사람이 항상 고상할 필요는 없다   

최상일
2009/03/27 4364
652
 [좋은글] 자기 비하   

최상일
2009/03/27 4363
651
 [좋은글] 어린이에 관한 가장 멋진 글   

최상일
2009/03/26 4108
650
 [좋은글] 2도 변화   

최상일
2009/03/26 4116
649
 [좋은글] 어떻게 용서할 것인가?   

최상일
2009/03/23 4376
648
 [좋은글] 걸림없이 살줄 알라   

최상일
2009/03/20 4674
647
 [좋은글] 다른 문은 반드시 열린다.   

최상일
2009/03/18 4550
646
 [좋은글] 태도에 미래가 달렸다.   

최상일
2009/03/18 4551
645
 [좋은글] 우연한 성공은 없다.   

최상일
2009/03/18 4333
644
 [좋은글] 아빠의 포옹 그리고 스킨십   

최상일
2009/03/18 4049
643
 [좋은글] 대팻날을 갈아라   

최상일
2009/03/18 4445
642
 [좋은글] 미소의 힘   

최상일
2008/12/30 4313
641
 [좋은글] 부, 성공, 사랑   

최상일
2008/12/17 4098
640
 [좋은글] 다음 단계로 발을 내딛는 용기   

최상일
2008/11/25 4314
639
 [좋은글] 현명한 부모는 자신의 행복을 먼저 선택한다 중에서^^   

최상일
2008/08/18 4644
638
 [좋은글] 이름을 밝히지 않은 어느 남편의 일기   

최상일
2008/04/12 4901
637
 [좋은글] 잔디가 자라는 소리   

최상일
2008/04/01 4983
636
 [좋은글] 우리네 인생 그리 길지도 않은데   

최상일
2008/03/28 4777
635
 [좋은글] 실패자가 극복해야 할 16가지 업무습관   

최상일
2008/02/20 4804
634
 [좋은글] 피그말리온 효과   

최상일
2008/02/13 4525
633
 [좋은글] 사람이 재산이다.   

최상일
2007/12/18 4760
632
 [좋은글] 가장 ○○한 사람은...   

최상일
2007/09/05 4583
list  1 [2][3][4][5][6][7][8][9][10]..[14]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