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근게시물(종합)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G-Search    

 

Today :: 2019.2.17
Name P C W L/U
유닉스 0 0 0 08/20
리눅스 0 0 0 02/05
Windows 0 0 0 08/03
네트워크 0 0 0 05/21
메뉴얼팁 0 0 0 04/30
프로그램 0 0 0 12/10
좋은글 0 0 0 11/17
와글와글 0 0 0 07/21
그림판 0 0 0 06/27
포토앨범 0 0 0 07/04
배경화면 0 0 0 08/25
등업신청 0 0 0 10/25
방명록 0 0 0 02/15


 복남이네 전체 게시판 검색

 날짜별 등록된 글 알림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태그 클라우드
vmware 7.1 Sins of a Solar Empire 도돈파치 클립보드 액세스 허용 팝업 해제. 구글 음성검색 SQL 인젝션 Editplus 3.30 빌드번호 715 WinRAR 3.9 한글판 Feather 인쇄 오류 OS WinRAR 5.10 다짐 The Pale Moon Project 말실수 착시효과 치킨집 소멸진 include 아이폰 LibreOffice 3 108배 Grid Switch v1.3.1.0 파워포인트2007 VMware NAT 포트포워딩 설정하기 Total Commander 7.56a for Windows released 이규석 ubuntu 9.04 이모티콘 Linux Mint 소프트웨어 관리자 Ubuntu 9.10 3D Desktop

 Powered by 다이렉트 호스팅

  온전한 배려  (2011-02-22 15:04:09, Hit : 4227)
  
 최상일  [기여도 146 63.6%]
     http://www.smilezone.info
    
우리는 내 의견은 옳고
틀리지 않다고 믿으며, 상대의 의견을
보충하고 싶어하는 견()의 욕망에 지배당하기 쉽다.
만일 상대방에게 충고하고 싶어지면 냉정하게
'지금 나는 상대에게 내 의견을 강요하려는 것은 아닐까?'
'견에 지배당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하고
그 배경에 있는 진심을 헤아려 봐야 한다.
자기 안의 견()과 만()에 지배되지 않도록
항상 스스로를 냉정하게 돌아보고, 재빨리 상대의 고통을
알아차리는 것이 배려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다.

- 코이케 류노스케의《생각 버리기 연습》중에서 -

저 혼자만의 견()과 만()으로
많은 사람들을 아프게 하고, 저 자신도 고통스럽게 했던 때가 있었습니다.
이제는 나의 생각을 내려두고 얼굴에 미소를 띄우고,
온전히 자연과 상대의 이야기에 귀기울이며
오감(五感)으로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고도원의 아침편지 중에서...


[PRINT Text]  [PRINT HTML]

list 


 전체  좋은글 (475)  짧은동화 (117)  시(POET) (89) 
   
681
 [좋은글] 당신이 무언가를 간절히 원할 때...   

최상일
2014/11/17 2785
680
 [시(POET)] 만일   

최상일
2014/01/06 2906
679
 [좋은글] 부부가 함께 보면 좋은 글   

최상일
2013/07/09 3434
678
 [좋은글] 실현   

최상일
2013/02/20 3636
677
 [좋은글] 지금 많이 힘들다면 그것은..   

최상일
2012/10/23 3135
676
 [좋은글] 얻은것과 잃은 것   

최상일
2012/08/09 2915
675
 [좋은글] If one does not know to which port one is sailing, no wind is favorable.   

최상일
2012/08/06 2796
674
 [시(POET)] 너에게 묻는다   

최상일
2012/07/19 2949
673
 [좋은글] 1도   

최상일
2012/03/14 2726
672
 [좋은글] 내가 여기에 있는 이유   

최상일
2011/02/22 4434

 [좋은글] 온전한 배려   

최상일
2011/02/22 4227
670
 [좋은글] 당신만의 영웅   

최상일
2011/02/22 4145
669
 [좋은글] 고민해결 3가지 방법 등...   

최상일
2010/12/08 4041
668
 [좋은글] 내 길은 내가 만든다   

최상일
2010/08/09 4334
667
 [좋은글] 환기   

최상일
2010/08/09 4485
666
 [좋은글] 현재의 당신   

최상일
2010/08/09 4013
665
 [좋은글] '이까짓 감기쯤이야'   

최상일
2009/12/08 4056
664
 [좋은글] 간단한 성공 비결   

최상일
2009/11/25 4428
663
 [좋은글] 우리 인생 이야기   

최상일
2009/11/25 4282
662
 [좋은글] 고통을 기꺼이 감수할 용의   

최상일
2009/11/25 4036
661
 [좋은글] 1cm 변화   

최상일
2009/06/09 4453
660
 [좋은글] 빗방울처럼 나는 혼자였다...   

최상일
2009/05/21 4408
659
 [좋은글] 내려놓기   

최상일
2009/05/06 4547
658
 [좋은글] 여보게 부처를 찾는가   

최상일
2009/04/28 4420
657
 [좋은글] 다투고 난 후 화해하는 방법   

최상일
2009/04/17 4464
656
 [좋은글] 체면을 모두 벗었더니   

최상일
2009/04/09 4472
655
 [좋은글] 기쁨의 기술   

최상일
2009/04/09 4510
654
 [좋은글] 내면의 어른   

최상일
2009/04/09 4112
653
 [좋은글] 사람이 항상 고상할 필요는 없다   

최상일
2009/03/27 4420
652
 [좋은글] 자기 비하   

최상일
2009/03/27 4401
651
 [좋은글] 어린이에 관한 가장 멋진 글   

최상일
2009/03/26 4157
650
 [좋은글] 2도 변화   

최상일
2009/03/26 4141
649
 [좋은글] 어떻게 용서할 것인가?   

최상일
2009/03/23 4428
648
 [좋은글] 걸림없이 살줄 알라   

최상일
2009/03/20 4727
647
 [좋은글] 다른 문은 반드시 열린다.   

최상일
2009/03/18 4603
646
 [좋은글] 태도에 미래가 달렸다.   

최상일
2009/03/18 4600
645
 [좋은글] 우연한 성공은 없다.   

최상일
2009/03/18 4373
644
 [좋은글] 아빠의 포옹 그리고 스킨십   

최상일
2009/03/18 4087
643
 [좋은글] 대팻날을 갈아라   

최상일
2009/03/18 4493
642
 [좋은글] 미소의 힘   

최상일
2008/12/30 4350
641
 [좋은글] 부, 성공, 사랑   

최상일
2008/12/17 4137
640
 [좋은글] 다음 단계로 발을 내딛는 용기   

최상일
2008/11/25 4348
639
 [좋은글] 현명한 부모는 자신의 행복을 먼저 선택한다 중에서^^   

최상일
2008/08/18 4685
638
 [좋은글] 이름을 밝히지 않은 어느 남편의 일기   

최상일
2008/04/12 4946
637
 [좋은글] 잔디가 자라는 소리   

최상일
2008/04/01 5019
636
 [좋은글] 우리네 인생 그리 길지도 않은데   

최상일
2008/03/28 4824
635
 [좋은글] 실패자가 극복해야 할 16가지 업무습관   

최상일
2008/02/20 4851
634
 [좋은글] 피그말리온 효과   

최상일
2008/02/13 4570
633
 [좋은글] 사람이 재산이다.   

최상일
2007/12/18 4791
632
 [좋은글] 가장 ○○한 사람은...   

최상일
2007/09/05 4630
list  1 [2][3][4][5][6][7][8][9][10]..[14] [nex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